위스타트 캠페인

지금, 아이들의 손을 잡아주세요.

[나래] 아빠는 다시 힘을 냅니다.

네 살 나래가 겪은 이별 올해 초등학교에 입학한 나래는 네 살 때 엄마와 헤어졌습니다. 캄보디아에서 오신 어머니는 4년 전, 7살 언니와 4살 나래(가명)를 두고 집을 나가 돌아오지 않았습니다. 자매는 어머니가 돌아오길 기다렸지만, 결국 부모님은 이혼하게 되었습니다. 아버지는 스트레스로 술을 가까이 하기 시작했습니다. 술을 마시는 날이 늘어나면서 몸과 마음의 건강을 모두 잃었습니다. 결국 근로 활동을 할 수 없게 된 아버지는 기초생활수급비로 어렵게 세 식구의 생활을 꾸려나가고...

[재하] 다시 뛰어놀고 싶어요

올해 중학교 2학년이 된 재하(가명, 15세)는 누구보다 활발하고 운동을 좋아하는 아이였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재하가 무릎이 아프다고 말했습니다. 이단성 골연골염. 재하의 무릎은 연골이 찢겨 떨어져 나가기 일보직전이었고, 뼈에 동굴처럼 큰 구멍까지 생겨있었습니다. 재하의 부모님은 조금 더 빨리 병원에 데려가지 못한 것이 너무나도 미안하고 속상합니다. 작년 11월부터 재하의 치료가 시작되었습니다. 왼쪽 무릎에는 항상 보조기를 착용해야 하고, 목발 없이는 계단을 오르내릴 수...

[우현] 등록금 때문에 포기한 꿈

타고난 끼와 끊임 없는 노력으로, 자신의 꿈에 한 발 가까워진 우현이 하지만 비싼 등록금을 해결할 방법이 없어 꿈이 좌절될 위기에 놓였습니다. 경제적 어려움이 우현이의 꿈을 막지 않도록, 많은 관심과 응원을 보내주세요! *정기후원금은 우현이와 같은 국내 저소득 가정 아동을 위한 복지, 교육, 건강을 지원하는데에 사용됩니다. 우현이의 소식이 궁금하다면? 클릭 ▶ 중간후기...

1...141516...30

 

함께 만든 변화

함께 만들어 낸 변화를 확인하세요.

[한솔] 온기가 가득했던 겨울

늘 걱정으로 가득했던 추운 겨울이었는데, 올해 한솔이네 집에는 훈훈한 온기가 가득했습니다. 1,700명이 훌쩍 넘는 많은 분들이 사랑을 보내주신 덕분입니다. 한솔이 모금 스토리 바로가기 ↑ (클릭) 100만원이라는 큰돈을 보내주신 익명의 후원자님. 한솔이를 위해 후원금을 모아주신 KT&G 임직원들. 따뜻한 마음을 보내주신 수많은 네티즌 여러분. 자신도 눈이 좋지 않아 고생을 했다며 한솔이의 어려움을 공감해주셨던 후원자님들까지! 응원을 남겨주신 모든 분들의 글을 전부...

[재원] 새 보금자리를 찾았습니다.

갑작스럽게 몸과 마음에 상처를 입고 힘든 날들을 보내던 재원이와 어머니. 두 식구의 안타까운 이야기를 듣고 많은 분들께서 함께 화도 내주시고, 힘내라고 응원도 해주셨습니다. (재원이 모금 스토리 보러가기 ↑↑↑) 재원이와 어머니는 후원자님들의 사랑과 응원 덕분에 보금자리를 마련해 안정을 찾아가고 있습니다. 1,200명이 넘는 네티즌 여러분과 케이티앤지 임직원분들, 그리고 포천 송우초등학교 6학년 1반 학생들까지! 한 분, 한 분께서 보내주신 응원 덕분에 몸과 마음이 모두...

[선희] 냉장고를 구입했어요!

고장 난 냉장고를 새로 구입했습니다. 낡고 망가진 곳이 많았던 선희(가명, 고2)와 아버지의 보금자리. 선희와 아버지가 안전하고 따뜻한 보금자리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많은 분들께서 응원을 보내주셨습니다. (선희 모금스토리 바로가기↑↑↑) 위스타트는 여러분이 보내주신 소중한 후원금을 지난 12월, 선희와 아버지께 전달했습니다. 후원금을 전달하던 날, 아버지께서는 그동안 잘 버텨주었던 냉장고가 고장이 나 사용할 수 없다고 이야기하셨습니다. 당장 생활하는데 영향이 크지만...

1...141516...40

위스타트 캠페인

지금, 아이들의 손을 잡아주세요.

내 꿈은 “여행가”입니다.

3년 전 처음 본 한별(가명)이는 다른 아이들과 많이 달랐습니다. “한별아~~~~안녕!” 우두커니 바라만 보다 방으로 쏙~들어가 버린 아이! 맑은 눈을 가진 아이! 한별이의 첫인상이었습니다. 한별이는 선천적으로 귀가 없어서 잘 듣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한별이는 노래도 흥얼거리고 묻는 말에 대답도 하려고 했습니다. 어머님께 “한별이가 들을 수 있나요?”라고 물었습니다. 어머님의 대답은 “듣는 것 같기도 하고 아닌 것 같기도 하고? 잘 모르겠어요... 사실 검사비가 너무 많이...

뇌압으로 구토에 시달리는 도현이에게 희망을 선물해 주세요.

앵그리버드를 유난히 좋아하는 다섯 살 도현이 도현이(가명)는 머리에 크고 무거운 의료용 헬맷을 쓰고 있습니다. 도현이는 어머니가 이끄는 자전거에 올라 동네 산책을 할 때가 제일 행복합니다. 입가에 미소가 사라지지 않습니다. 자원봉사자 선생님들과 부모님이 그려준 벽화 속 빨간 앵그리버드를 자유롭게 만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어린이집에 갈 수 없는 도현이에게 앵그리버드는 언제든지 반겨주는 가장 친한 친구입니다. 도현이에게 한 가지 아픔이 숨겨져 있습니다. 도현이는 생후 3개월부터...

진수의 몸과 마음이 곧게 자랄 수 있도록 힘을 모아 주세요!

초등학교에 입학한 진수는 안기는 것을 좋아해 자꾸만 선생님의 품을 파고듭니다. 그렇게 아이 같은 모습을 보이다가도, 친구들이 공간을 정리를 하지 않고 나간 뒤, 유일하게 남아 자리를 정리하고 청소를 도와주는 어른스러운 친구입니다.
축구교실에서도 누구보다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활동적인 진수는 친구들과 마음껏 뛰어 놀고 싶지만 잦은 요통으로 힘들어합니다. 이유는 우리에게 익숙하면서도 생소한 척추측만증이라는 선천성 기형 때문입니다.

“막내 동생과 함께 살고 싶어요”

"막내 동생과 함께 살고 싶어요" 박소연(가명) 아동은 8년 전 We Start 수원마을에서 만나게 된 아동입니다. 이제 소연이는 20살 대학 신입생이 되었습니다. 8년 전 처음 만났을 때, 수줍고 희망이 없었던 소연이는 We Start 멘토링 서비스를 통해 조금씩 변화되었는데요. 그때부터 이어져 온 인연으로 8년이 지난 지금, 소연이는 두 동생과 함께 다시금 꿈을 향한 날개를 펼치려 하고 있습니다. 세상을 향해 외치는 소연이의 도전에 '힘'을 보태주세요. 저는 수원시...

도영이의 손을 계속 잡아 주세요!

갑작스런 아빠의 부도 도영이(가명)는 5살에 엄마, 아빠의 품에서 시골에 계시는 할머니 곁으로 가야 했습니다. 도영이에게는 낯선 집, 낯선 동네, 낯선 친구들... 모두가 다 낯섭니다. 도영이는 모든 게 싫고 불만입니다. 동네 아이들을 만나면 바로 다 때리고 싶습니다. 갑자기 맡겨진 도영이를 위해 힘든 내색 안하는 할머니지만 도영이는 그런 할머니조차 반갑지 않습니다. 엄마, 아빠와 함께 손 잡고 놀이동산 가던 건 이제 도영이의 꿈이 되어 버렸습니다. 도영이는 We Start를...

1...131415

함께 만든 변화

함께 만들어 낸 변화를 확인하세요.

[한솔] 온기가 가득했던 겨울

늘 걱정으로 가득했던 추운 겨울이었는데, 올해 한솔이네 집에는 훈훈한 온기가 가득했습니다. 1,700명이 훌쩍 넘는 많은 분들이 사랑을 보내주신 덕분입니다. 한솔이 모금 스토리 바로가기 ↑ (클릭) 100만원이라는 큰돈을 보내주신 익명의 후원자님. 한솔이를 위해 후원금을 모아주신 KT&G 임직원들. 따뜻한 마음을 보내주신 수많은 네티즌 여러분. 자신도 눈이 좋지 않아 고생을 했다며 한솔이의 어려움을 공감해주셨던 후원자님들까지! 응원을 남겨주신 모든 분들의 글을 전부...

[재원] 새 보금자리를 찾았습니다.

갑작스럽게 몸과 마음에 상처를 입고 힘든 날들을 보내던 재원이와 어머니. 두 식구의 안타까운 이야기를 듣고 많은 분들께서 함께 화도 내주시고, 힘내라고 응원도 해주셨습니다. (재원이 모금 스토리 보러가기 ↑↑↑) 재원이와 어머니는 후원자님들의 사랑과 응원 덕분에 보금자리를 마련해 안정을 찾아가고 있습니다. 1,200명이 넘는 네티즌 여러분과 케이티앤지 임직원분들, 그리고 포천 송우초등학교 6학년 1반 학생들까지! 한 분, 한 분께서 보내주신 응원 덕분에 몸과 마음이 모두...

[선희] 냉장고를 구입했어요!

고장 난 냉장고를 새로 구입했습니다. 낡고 망가진 곳이 많았던 선희(가명, 고2)와 아버지의 보금자리. 선희와 아버지가 안전하고 따뜻한 보금자리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많은 분들께서 응원을 보내주셨습니다. (선희 모금스토리 바로가기↑↑↑) 위스타트는 여러분이 보내주신 소중한 후원금을 지난 12월, 선희와 아버지께 전달했습니다. 후원금을 전달하던 날, 아버지께서는 그동안 잘 버텨주었던 냉장고가 고장이 나 사용할 수 없다고 이야기하셨습니다. 당장 생활하는데 영향이 크지만...

1...141516...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