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아자 나눔장터

Print

위아자 나눔장터는 2005년 중앙일보 창간 40주년 기념행사로 기획되어 2018년까지 14회에 걸쳐 서울, 부산, 대전, 대구, 전주에서 개최되었습니다. 위아자 나눔장터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큰 벼룩시장입니다. 내가 안 쓰는 물건을 사고팔아 생긴 수익금을 저소득층 아동돕기에 기부하는 행사로 재활용·나눔 문화의 친환경적 생활방식을 확산시켰습니다.

2009년부터는 미국 LA와 시카고에서도 나눔장터를 개최하고 있습니다. 위아자 나눔장터에는 매년 35만명에 이르는 시민들이 참여, 직접 현장에서 재사용, 나눔, 자원봉사, 친환경 의식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체험을 공유합니다. 특히, 정치, 경제, 문화, 스포츠, 연예, 종교 등 사회지도층 및 각계 명사들의 소장품 기부를 장려하고, 기증된 물품은 경매를 통해 나눔을 실천하여 노블레스 오블리주 분위기를 확산시키는 데에도 기여하고 있습니다.

Print


위아자 나눔장터 STORY

 

위아자 나눔장터 14년 성과

  판매수익금(기부금 총액) = 18억 8071만원

후원하기

후원하기

기부자님, 고맙습니다

<5월 신규 후원회원>
원소연,홍수정,황수민,김애순,신성경,이순아,김효정,오영란,강현숙,이재언,전정숙,강봉주,김은진,전하은,한효림,강금실,최혜정,유태선,김수호((주)예은항공여행사),인피니티이엔지,(주)강남캐피탈대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