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지원

%ec%9c%84%ec%8a%a4%ed%83%80%ed%8a%b8_%ec%a0%9c%eb%8c%80%eb%a1%9c%eb%90%9c%ed%95%9c%eb%81%bc_%eb%aa%a8%ea%b8%881

부익부 VS 빈익빈

점심시간에 직장 동료들과 먹기 위해 고른 한 끼, 저녁시간에 가족들을 위해 정성껏 차린 한 끼.. 누군가에게는 어느 때와 다름없이 ‘무심코’ 먹는 한 끼일 테지만, 소외된 계층의 아이들에게는 오늘도 어떻게 때워야 할지 한숨부터 나오는 막막한 현실이 되곤 합니다. 먹을 것이 흔한 요즘이라지만, 자신의 의지로 먹을지 말지를 선택할 수 있는 아이와 먹고 싶어도 뜻대로 먹을 수 없는 아이 사이의 차이는 크게 다가옵니다.

하늘이의 초라한 밥상

위스타트 마을의 하늘(가명)이 부모님은 새벽에 집을 나섭니다. 집에서 나오기 전에 늦게까지 혼자 있을 하늘이를 위해 방 한 쪽에 저녁 밥상을 차려 놓은 채 말이죠. 하지만, 밥상 위에 올려져 있는 것이라고는 차가워진 밥 한 그릇과 시어빠진 김치와 김이 전부입니다. 한참 성장해야 할 아이에게 턱 없이 부족한 영양이지요.
주변을 둘러보면 오늘도 홀로 차가운 한 끼를 먹고 있거나, 급식 지원 카드를 들고 편의점으로 향하는 저소득층 아이들이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일반 가정의 아이들보다 음식 섭취가 떨어짐은 물론이고, 권장 섭취량에도 턱 없이 모자란 현실입니다.

%ec%9c%84%ec%8a%a4%ed%83%80%ed%8a%b8_%ec%a0%9c%eb%8c%80%eb%a1%9c%eb%90%9c%ed%95%9c%eb%81%bc_%eb%aa%a8%ea%b8%883

“아이들이 밥상에서 불평등한 출발을 하지 않도록 지원합니다.”

위스타트는 제대로 된 한 끼로, 우리 아이들이 단순히 끼니를 때우는데 그치는 것이 아니라 신체적, 정서적으로 건강해질 수 있도록 식생활을 지원해 주자는 ‘건강한 밥상 만들기–제대로 된 한 끼’ 모금 캠페인을 진행합니다. 배가 고프고, 나아가 살펴주는 마음이 고픈 아이들을 들여다보며, 아이들이 밥상에서 불평등한 출발을 하지 않도록 지원하고자 합니다.

%ec%9c%84%ec%8a%a4%ed%83%80%ed%8a%b8_%ec%a0%9c%eb%8c%80%eb%a1%9c%eb%90%9c%ed%95%9c%eb%81%bc_%eb%aa%a8%ea%b8%882

“따뜻한 식사를 만드는 요리사로서 제가 앞장서겠습니다.”

제대로 된 한끼 캠페인은 위스타트 홍보대사인 이연복 셰프가 함께 합니다. 어렵고 힘든 여건 속에서 신체적으로도, 정신적으로도 바르게 성장한다는 것이 얼마나 힘든지 공감하며 적극적으로 동참해 주고 계십니다. 오늘도 한 끼를 때울 걱정에 한숨짓는 아이들을 위해 따뜻한 한 끼를 선물해 주세요! 모금된 후원금은 저소득층 아이들의 건강한 식사를 위해 사용됩니다.

이연복 셰프의 응원영상보기 >>> http://westart.or.kr/archives/32718

아이들에게 지속적으로 건강한 한 끼를 제공 할 수 있는 정기후원에 참여해 주세요!

(* 본 모금을 위해 사용된 사진은 대역으로 연출된 장면입니다. 위스타트는 아동의 인권보호를 위해 노력합니다.)

%ec%a0%95%ea%b8%b0%ea%b8%b0%eb%b6%80%ed%95%98%ea%b8%b0

 

희망이의 마음에 빛을 찾아주세요.

가정 상황 때문에 6살때부터 공동생활가정에서 생활해오고 있는 희망이(가명, 16세)는 초등학교 2학년 때, 뇌전증(간질)이 발병하였습니다. 근처에는 치료를 받을 수 있는 병원이 없어 두 달에 한 번씩 4시간 동안 버스를 타고 서울에 있는 병원에 다녀옵니다. 희망이는 최근 새벽에 발작 증상이 자주 나타나서 잠을 이루지 못하는 날이 많습니다. 제대로 잠을 자지 못하니 학교에서 졸음을 참기 힘들지만, 쉬는 시간에 쪽잠을 자면서 졸음을 이겨내고 학교생활에 적응하고자 열의를 보입니다....

심장에 구멍을 가지고 태어난 아이

엄마와 단둘이 사는 지희는 태어날 때부터 심장에 구멍을 가지고 태어났습니다. 어머니 혼자 열심히 일해도 월세, 교육비, 식비를 들이고 나면 수술비와 검사비는 엄두도 내지 못합니다. 게다가 어머니는 사고로 인해 거동이 불편해져 경제적인 활동이 어렵습니다. 어머니의 소원은 생활이 더 나아져서 기초수급에서 벗어나 딸과 행복하게 사는 것입니다. 지희네 가족이 건강하게 나은 삶을 살 수 있도록 따뜻한 손길을 내어주세요. 정기후원금은 지희와 같은 국내 저소득 가정아동을 위한 복지,...

[긴급사례] “할머니, 우리 오래오래 같이 살아요.”

할머니와 나, 단둘이 강원도 원주시에 사는 성원이(7세, 가명)는 외할머니와 함께 단 둘이 살고 있습니다. 성원이의 부모님께서는 성원이가 돌 무렵 헤어진 뒤에 집을 나가셨고, 그 이후로 소식이 닿지 않습니다. 그래서 외할머니께서 홀로 성원이를 키우고 계십니다. 하지만 성원이는 할머니와 계속 함께 살 수 있을지 늘 불안합니다. 왜냐하면 외할머니께서는 몸이 너무 편찮으시기 때문입니다. 외할머니께서는 젊은 시절부터 식당 일 등 힘든 일을 많이 하며 사셨습니다. 결국 37살에는...

[긴급지원]수지에게 따뜻한 온기를 선물해주세요.

오늘도 혼자 숙제를 하고 있는 수지 강원도 원주시 외곽에 살고 있는 수지(가명, 8세)는 치매를 앓는 외할머니와 엄마와 살고 있습니다. 엄마는 평탄치 못한 결혼생활과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우울증을 앓고 있고 알코올 중독으로 병원에 자주 다닙니다. 그래서 수지를 돌봐주는 사람은 주기적으로 방문하는 요양보호사 뿐입니다. 체납되어 쌓여가는 빚 수지의 가정은 기초수급비 이외에는 수입이 없습니다. 그러다보니 매달 생활비가 매우 부족해서 전기세, 수도세 등 공과금조차 내지 못하고...

다정이만의 공부방을 선물해주세요.

  정기후원금은 다정이와 같은 국내 저소득 가정아동을 위한 복지, 교육, 건강을 지원하는데에 사용됩니다. 일시후원계좌 : 국민은행 815601-04-119224...

쌀 한 톨조차 남아있지 않아요…

정기후원금은 삼남매와 같은 국내 저소득 가정아동을 위한 복지, 교육, 건강을 지원하는데에 사용됩니다. 일시후원계좌 : 국민은행 815601-04-119224...

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