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국내·외 나눔뉴스

음악으로 사회에 기여하고 싶어요, 남주희 후원자

‘남주희의 신나는 바이엘’을 비롯한 300여권 피아노 교재를 발간한 저자, 남주희 실용음악학원의 대표 원장, 이화여자대학교 작곡과 총동문 회장, 그리고 중앙그룹이 운영하는 최고경영자 과정인 J포럼의 총동문 수석부회장 등. 위스타트의 남주희 후원자를 수식하는 이름은 아주 다양합니다. 남주희 후원자는 다양한 직책을 역임할 때마다 위스타트를 알려왔습니다. 남주희 실용음악학원의 시니어 뮤직 페스티벌(2015년), 이대 작곡과 자선음악회(2017년), J포럼 총동문 골프대회(2017년) 등 크고 작은 행사를 주최할 때마다 행사 수익금을 모아 위스타트에 기부했습니다. 지난 4월에도 또 한 번 국내 저소득층 아동을 돕기 위해 남주희 음악학원 수익금의 일부를 선뜻 내놓았는데요. 다양한 기부 활동에서 나아가 이제는 음악을 통한 사회 기여 방법에 대해서도 고민하고 있는 남주희 후원자님과 인터뷰를 나눠봤습니다. 크고 작은 행사...

Read More

아이들의 식구가 되어준, 변정옥 후원자

위스타트 ‘제대로 한 끼’ 캠페인에 동참하며 아이들의 ‘식구’가 되어 주고 있는 JTBC 한끼줍쇼. 이번엔 한끼줍쇼에 따뜻한 한 끼를 내어주며 ‘식구’가 되어 준 밥동무가 힘을 보태주었습니다. 한끼줍쇼 120회에서 MC 강호동과 배우 이휘향에게 대문을 활짝 열어주었던 변정옥님이 위스타트 ‘제대로 된 한 끼’ 캠페인 취지에 공감하며 따뜻한 나눔을 해주신 것인데요. 한끼줍쇼, 나아가 아이들의 식구가 되어 준 변정옥 후원자님과 유쾌한 인터뷰를 나눠봤습니다. 한끼줍쇼에서 강호동, 이휘향의 식구가 되어 준 모습 Q. JTBC 한끼줍쇼 제작진을 통해 위스타트 ‘제대로 된 한 끼’ 캠페인에 동참해주셨습니다. ‘제대로 된 한 끼’ 캠페인은 어떻게 알게 되셨나요?  변정옥 후원자 :  나이가 들어가면서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도와야겠다는 생각을 더 많이 하게 되는 것...

Read More

1,500명의 후원자들이 만들어 준 ‘제대로 된 한 끼’

우리 주변에는 여전히 차가운 밥상을 외롭게 마주하고 있는 아이들이 많이 있습니다. 위스타트는 ‘제대로 된 한끼’캠페인을 통해 많은 분들께 아이들의 이야기를 전하고자 노력했습니다. ‘제대로 된 한 끼’ 캠페인 페이지 바로가기 지난 겨울 방학에는 위스타트 홈페이지와 네이버 해피빈을 통해 1,500명이 넘는 후원자님들께서 캠페인에 참여해주셨습니다. 여러분 한 분 한 분이 보내주신 소중한 후원금이 모여 아이들에게는 따뜻하고 든든한 한 끼 식사가 되었습니다. 진심 어린 응원의 말과 함께 나눔의 손길을 보내주신 모든 네티즌 여러분, 사랑나눔기금을 전해주신 청년푸드, 네이버 랩스, 카페 스마일북스 회원님들께 감사드립니다. 또한, 캠페인의 취지에 공감하여 적극적으로 함께해주고 계신 JTBC ‘한끼줍쇼’ 제작진께도 감사 인사를 드립니다. 배불리 먹일 수 있다는 행복 방학이면 이른 시간부터...

Read More

JTBC 고전적하루, 갈라콘서트 수익금 기부

JTBC 클래식 콘텐츠 ‘고전적 하루’가 갈라콘서트 티켓 수익금 전액을 위스타트에 기부했습니다. ‘고전적 하루’가 위스타트에 기부하는 것은 시즌1에 이어 두 번째입니다. (사진: JTBC 고전적 하루 페이스북) (사진: JTBC 고전적 하루 페이스북) ‘고전적 하루’는 JTBC의 디지털 기반 클래식 음악 콘텐츠입니다. TV 방송이 아닌 유튜브, 페이스북, 네이버TV 등을 통해 송출되어 클래식 팬들을 만납니다. 온라인 채널을 통해 피아니스트 손열음•김선욱•조성진,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 작곡가 진은숙, 소프라노 임선혜, 4중창팀인 포르테 디 콰트로 등 내로라하는 연주자들의 진솔한 이야기와 연주를 들려주었습니다. (사진: JTBC 고전적 하루 페이스북) 지난해 11월엔 시즌2를 마무리하며 두 번째 갈라 콘서트, ‘멋진 신세계’가 열렸습니다. 연주자들이 가장 사랑하는 곡 중에서 한 악장씩만 엄선해 연주한 1부와 오케스트라 협주곡을 들려준...

Read More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을 시작하자, 전혜린 봉사자

“We start what we can!” 주위를 둘러 보고, 귀를 기울이고, 응원을 전하고, 먼저 다가가고, 손을 내미는 작지만 큰 행동들. 위스타트와 함께 삼성생명 금융인성교실 봉사단으로 최장 기간 활동한 전혜린 봉사자는 봉사활동을 하며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을 시작’하는 것의 중요성을 깨달았다고 전합니다. 1기 활동을 시작으로 2기, 4기, 5기를 거쳐 새롭게 시작하는 6기의 서포트를 위해 한 걸음에 달려와 준 전혜린 봉사자. 대학생활의 반 이상을 함께 보낸 금융인성교실 봉사단 스토리를 들어보았습니다. Q. 위스타트-삼성생명 금융인성교실 활동은 어떻게 만나게 되었나요?  전혜린 봉사자 :  다른 대외활동을 하던 중에 주변의 추천으로 알게 되었어요. 그때가 1기였는데요. 제가 아이들을 워낙 좋아하기도 하고, 또래 대학생들도 많이 만날 수 있는...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