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후원이 절실해요(긴급지원)

[재원] 한순간에 무너져버린 일상

한순간에 무너져버린 일상 반짝이는 눈을 가진 재원이(가명, 12세)는 어머니와 단 둘이 살고 있습니다. 남편과 이혼한 후, 어머니는 홀로 자폐 2급을 가진 재원이를 키우기 위해 누구보다 열심히 생활하셨습니다. 재원이는 어머니의 사랑으로 느리지만 조금씩 성장했고, 어머니는 아이와 눈을 맞추며 소통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행복했습니다. 그러나 한 순간의 사건으로 재원이와 어머니의 일상은 무너져버렸습니다. 어머니께서 집단 폭행을 당한 것입니다. 아무런 이유 없이 여러 명에게 폭행을 당한 어머니는 목, 허리, 무릎 등을 심하게 다쳐 수술을 받아야 했습니다. 병원비 때문에 치료도 마치지 못한 엄마 세 차례의 수술 후, 어머니 앞에는 3800만원의 병원비 영수증이 놓여있었습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을 통해 병원비 일부를 지원받았지만, 1700만원의 병원비는 고스란히 빚으로 남았습니다. 결국...

Read More

[준호] 엄마와 다시 헤어지기 싫어요

씩씩하고 활발한 장난꾸러기였던 준호(가명, 12세) 준호가 어렸을 때, 어머니는 생활비를 벌기 위해 밤낮으로 일을 하러 나가며 남편에게 아이를 맡겼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다섯 살 준호가 일을 나가려는 엄마의 옷자락을 붙잡고 울며 떼를 썼습니다. “엄마, 오늘은 일 안가면 안돼요? 일하러 가지 말아요…” 평소 떼를 쓰는 아이가 아니라 이상한 생각이 든 어머니는 아이의 몸을 살펴보다가 덜컥 가슴이 내려앉았습니다. 준호의 작은 몸이 멍 자국으로 가득했던 것입니다. 착한 아빠가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하며 울던 그날의 준호를 생각하면 어머니는 지금도 눈물이 흐릅니다. 어머니는 준호를 학대한 남편을 용서할 수 없어 이혼을 결정했습니다. 어머니도 어린 시절 학대를 당했던 상처가 있기 때문입니다. 학대의 후유증이 얼마나 힘든지 겪어본 어머니는...

Read More

[현민] 엄마를 위해 공부할거에요

아픈 엄마를 두고 떠난 아빠 강원도에 살고 있는 현민이(가명, 13세)는 조용하지만 씩씩한 아이입니다. 현민이가 다섯 살이 되던 해, 어머니는 유방암 3기 판정을 받았습니다. 어머니는 어린 두 아들을 생각하며 항암치료를 열심히 받았지만, 간까지 암이 전이되어 여전히 힘든 치료를 이어가고 계십니다. 그러던 중, 현민이 부모님은 이혼하게 되었습니다. 아버지는 몸이 아픈 아내와 어린 두 아들에게 어떤 경제적 도움도 주지 않은 채 가족을 떠났습니다. 감당하기 어려운 상황이었지만, 세 식구는 서로에게 의지하며 하루하루를 버텼습니다. 엄마는 늘 아이들 걱정뿐입니다. 어머니는 아픈 몸을 이끌고 현민이와 형을 돌보며 치료까지 병행해야 했습니다. 생활비를 벌기 위해 아르바이트도 했지만, 작년 12월에 뇌출혈까지 겪으면서 근로활동을 전혀 할 수 없게 되었습니다. 언어...

Read More

[나래] 아빠는 다시 힘을 냅니다.

네 살 나래가 겪은 이별 올해 초등학교에 입학한 나래는 네 살 때 엄마와 헤어졌습니다. 캄보디아에서 오신 어머니는 4년 전, 7살 언니와 4살 나래(가명)를 두고 집을 나가 돌아오지 않았습니다. 자매는 어머니가 돌아오길 기다렸지만, 결국 부모님은 이혼하게 되었습니다. 아버지는 스트레스로 술을 가까이 하기 시작했습니다. 술을 마시는 날이 늘어나면서 몸과 마음의 건강을 모두 잃었습니다. 결국 근로 활동을 할 수 없게 된 아버지는 기초생활수급비로 어렵게 세 식구의 생활을 꾸려나가고 계십니다. 아직 초등학생인 두 아이는 어린 나이에 이별을 겪은 탓인지 일찍 철이 들었습니다. 이미 망가져버린 몸, 막막한 생계 하루하루 성장하는 나래와 다래를 보며 아버지는 마음을 다잡았습니다. 그렇지만 이미 망가진 몸은 마음처럼 움직여주지 않습니다. 생계를...

Read More

[재하] 다시 뛰어놀고 싶어요

올해 중학교 2학년이 된 재하(가명, 15세)는 누구보다 활발하고 운동을 좋아하는 아이였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재하가 무릎이 아프다고 말했습니다. 이단성 골연골염. 재하의 무릎은 연골이 찢겨 떨어져 나가기 일보직전이었고, 뼈에 동굴처럼 큰 구멍까지 생겨있었습니다. 재하의 부모님은 조금 더 빨리 병원에 데려가지 못한 것이 너무나도 미안하고 속상합니다. 작년 11월부터 재하의 치료가 시작되었습니다. 왼쪽 무릎에는 항상 보조기를 착용해야 하고, 목발 없이는 계단을 오르내릴 수 없게 되었습니다. 재하가 가장 좋아하던 체육 수업은 이제 먼발치에서 바라볼 수밖에 없습니다. 늘 밝게 웃는 재하의 마음속에는 부모님과 동생들에 대한 미안함이 숨어있습니다. 어머니께서는 재하의 치료와 학교생활 보조를 위해 직장을 그만두셨습니다. 아버지께서 온 몸에 파스를 붙여가며 매일 같이 야근을 하고...

Read More

후원하기

후원하기

기부자님, 고맙습니다

<2월 신규 후원회원>
정민홍,김수현,전태원,유영웅,윤수연,하윤남,신선영,신현혜,이은하,고미나,김대호,최아름,이원영,윤경섭,김혜임,고은수,김대은,김원식,박수연,송정순,창솔이,하민희,유주현,조미경,조은희,지경희,맹아름,조순자,강정인,문정민,박혜경,서민혜,서원,이규원,이예진,이주연,임은주,정보영,공순임,김수진,김태연,양준혁,유나현,이희정,지안나,김은미,노현정,이선옥,임효진,조혜진,김욱현,김지유,박동광,이상헌,장소희,전재현,하지원,고유림,정장환,한미리,오유나,김서영,안영심,김여봉,김희진,임정환,권성률(글래디에이터그룹),권언주,김송주,김은숙,박인열,윤지안(윤현지),최하나,강원화,김선아,김영희,김웅기,김요하,김주예,라해리,박예나,오현서,윤나연,이경이,이정원,조영미,김미연,김자영,민인기,이원실,김정원,민희,박미림,박선미,백지선,이가빈,이미진,정주희,조현규,최하영,추연혜,안상희,류현진,김세정,이민영,이슬비,심혜진,신유경,백상원,김빛나,임경선,구영숙,권주희,민지혜,유정근,이은경,조은진,주선영,최지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