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갑습니다.

우리나라 복지예산이 100조원을 넘는다고 합니다.
이 많은 돈이 어딘가 필요한 요소요소에 쓰이고 있을 테지만
빈곤 가정 아동들에게 배정되는 액수는 그리 많지 않은 것 같습니다.

아직도 저소득 아동 숫자가 10년 전과 비슷한 100만명선에 이르고 있고,
복지관이나 센터 등 현장에 나가보면 어린이 예산의 부족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소득이 올라갈수록 양극화도 심해져 빈곤 어린이들이 느끼는 상대적 박탈감은 더 커졌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아궁이에 장작불을 때도 끝 방이나 윗목은 온기가 제대로 미치지 못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아동에 대한 복지도 비슷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생각보다 사각지대가 넓습니다. 아이들은 투표권도 없고, 세력화 된 목소리도 내지 못합니다.
목청 큰 어른들이 국회에서 또는 이익 단체를 앞세워 이런 저런 실속을 챙겨가지만 저소득 어린이들은 그러지 못합니다.
이런 점에서 위스타트는 윗목에도 온기를 불어넣어 주는 화롯불이고자 합니다.
작지만 오래 지속시켜 주는 은은한 불기운, 미력이나마 그런 역할을 위스타트가 해왔다는데 보람을 느낍니다.

앞으로 위스타트는 복지, 교육, 건강의 지원에 만족하지 않고,
저소득 아동들의 정서, 인성, 인지영역 등의 확대와 발전을 위해 노력할 계획입니다.

이런 활동이 가능할 수 있는 것은 오롯이 소중한 나눔을 실천하는 기부자님들 덕분입니다.
또 노력과 재능을 아끼지 않는 현장의 선생님들,
고사리 손으로 봉사활동도 하며 꿈을 키워가는 우리 아이들의 공입니다.

격려와 힘을 주시는 기부자님들과 선생님들, 지자체 관계자 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또한 소외 어린이들의 지원에 헌신하고 있는 위스타트 사무국 직원들의 숨은 노고에도 박수를 보냅니다.

우리 어린이들이 꿈을 가지고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격려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사단법인 위스타트 회장 송필호

Print

 

 

회장
송필호 (중앙일보 고문)

부회장
이관수 (서용그룹 회장)
김홍일 (전 대검 중수부장, 법무법인 세종 대표변호사)
이의종 (베타젠 회장)
조호연 (CTC바이오 회장)
최병덕 (전 사법연수원장, 법무법인 동인 대표변호사)

이사
고영일 (우리회계법인 대표)
고윤순 (한림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
권대욱 (이안투자테크 대표)
권대주 (한국 폴리텍 다솜학교 교장)
김광진 (법무법인 수 대표변호사)
김명순 (연세대학교 아동학과 교수)
김명용 (다산인재개발원 이사장)
김영일 (전 스탠다드차타드 은행 고문)
민귀옥 (메타국제교육원 이사장, 가천대 경영학과 겸임교수)
박상현 (대한성형외과의사회 총무이사, 세미성형외과원장)
박재우 (박재우성형외과 대표원장)
배동수 (에스제이캠 대표)
신성식 (중앙일보 복지전문기자)
심윤석 (디자인컨설팅 텐저블 대표)
양원찬 (김만덕기념사업회 대표, 전 한양대 총동창회장)
오충섭 (해강 알로이 부회장)
유진현 (케이세웅 회장)
윤    온 (소프트이천 대표이사)
이봉주 (서울대학교 사회과학대학 학장)
이상규 (케이옥션 대표이사)
이상덕 (평택대학교 교양학부 교수)
이옥란 (애니캠 대표)
전지현 (아미 에우제니Amy Eujeny 대표)
조희선 (꾸밈 by대표, 신한대학교 공간디자인학과 교수)
최경욱 (회계법인 광교 파트너)
최혜인 (이화여자대학교 성악과 외래교수)
한혜욱 (헬리오아트 대표)

사무총장
신동재 (중앙일보 시민사회환경연구소 소장)

감사
김영현 (공인회계사)
권홍철 (법무법인 정향 변호사)

 


위스타트 홍보/나눔 대사는 국내 저소득층 아동의 상황을 세상에 알리고
위스타트가 수행하는 아동복지사업 전반을 널리 홍보합니다.

모든 어린이들이 가난의 대물림을 끊고 공정한 출발선에서 시작할 수 있도록 나눔의 의미와 참여 방법을 전파합니다.
또한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꿈을 가지고 따뜻한 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합니다.


백종원 (외식사업가)
2016년 2월, 성공한 사업가이자 인기 엔터테이너인 백종원 님을 홍보대사로 위촉하였다. 백종원 홍보대사는 위스타트 광고 모델로 활동하며 본코리아 직영점을 통해 ‘나눔을 실천하는 가게’ 캠페인에도 적극 동참하고 있다.
홈페이지_홍보대사_바다
 바다 (가수)
2006년 9월부터 활동. 바다는 위스타트 운동본부의 행사 등을 통해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다. 위아자 나눔장터 공연이나 다문화 가족사랑 걷기 모금 축제 등에 동참해 소외된 아동을 보듬는 활동을 해 왔다. 2012년 10월에는 롯데마트 사회봉사단과 함께 위스타트 안산마을 아동의 집을 수리하는 봉사활동에 함께 참여하였다.
이연복 (셰프)
2016년 1월, 중식의 대가 이연복 님을 위스타트 홍보대사로 위촉하였다. 이연복 홍보대사는 2015 위아자 나눔장터의 인기코너 ‘명사들의 기증품 경매’에 세상에서 단 3개밖에 없는 중식칼을 기증하는 것으로 위스타트와 인연을 맺게 되었다. 위스타트 광고 모델로서도 활동하며 어려운 시절을 겪었기때문에 어려움에 처해있는 아이들을 돕고 싶어하는 마음이 각별하다.
박해미 (배우)
2014년 6월, 뮤지컬 배우 박해미 님을 위스타트 홍보대사로 위촉. 박해미 홍보대사는 JTBC 다큐멘터리 ‘벼랑 끝에서 찾은 희망의 노래’ 출연을 계기로 위스타트와 인연을 맺게 되었다.
혜민스님
2012년 7월, We대한 토크 세번째 이야기 강연기부를 시작으로, 위스타트 나눔대사가 되었으며, 다양한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2012년 8월에는 위스타트 광고 제작에 참여해 ‘혜민과 함께 만드는 아동의 미래’를 제작하였으며, 같은해 12월에는 이해인 수녀와 함께 위대한토크 다섯 번째 이야기에서 강연기부를 하였다. 그 외에도 인세 기부 및 아이들을 위한 후원활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171226_woo
 적우 (가수)
위스타트 5주년 기념행사인 희망잔치에 직접 참석하여 위스타트 나눔대사로서 활동을 시작했다. 아이들이 꿈을 잃지 않고 희망을 키울 수 있도록 격려하며 다양한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나는 가수다 공연으로 더 많은 청중들을 휘어잡은 나눌줄 아는 가수 적우의 행보를 기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