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3일. 조용하던 삼척이 오전부터 들썩이기 시작했습니다.
성인을 대상으로 하는 공연만 아주 드물게 열리던 삼척에 처음으로 청소년을 위한 공연행사가 열린다는 기대감 때문이었는데요,
위스타트가 기획하여 10여년간 진행된 기부토크 콘서트 ‘12th 위대한토크’가 강원대학교(삼척캠퍼스)에서 펼쳐졌습니다.

img_9133
2

공연시간을 한 시간여 앞둔 2시부터 학생들이 모이기 시작했습니다.
삼척여자중학교, 삼척고등학교, 도계고등학교 등 삼척 일원의 학교 및 행사에 참석한 학생들의 얼굴은 모두 기대감으로
한껏 들뜬 모습입니다.


제12회 위대한토크

삼척 앞바다를 보고 자란 아이들에게 더 넓은 세상을 얘기해주고 싶은 마음을 담은 토크와 공연이 준비되었습니다.
kakaotalk_20191204_145104034

kakaotalk_20191204_145059925
kakaotalk_20191204_145059388

독일 시골마을에서 태어났지만 많은 우여곡절 끝에 한국까지 진출해서

방송인이 된 다니엘 린데만. 그는 한국에서 피아니스트로, 방송인으로 활발하게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방송인 다니엘이 학생들에게 전해주는 이야기에

많은 학생들의 눈이 초롱초롱해졌습니다.

kakaotalk_20191204_145100348
kakaotalk_20191204_145100815

다음으로 아주 짧지만 가슴에 파고드는 싯구로 청년들의 마음을 들었다 놨다 하는 시팔이 하상욱님의 토크가 이어졌습니다.

학생들에게 실패도, 좌절도, 어려움도 두려워하지 말고 도전해보라는 하상욱님의 이야기는 아이들의 자신감도 높아졌다고 하네요.

kakaotalk_20191204_145101316
보컬컴퍼니의 디렉터로 수많은 가수를 길러낸 한원종님의 이야기는 음악의 시대적 배경과 함께 청소년들에게 진짜 필요한 표현력이

무엇인지를 잘 설명해주셨습니다.

kakaotalk_20191204_145101777
마지막으로 등장한 김수영 작가님.
“오늘 당장 본인이 이루고 싶은 꿈을 몇 개, 몇십개가 되든 적어보라. 그리고 그걸 위한 아주 작은 실천부터 해보자.”
여수의 가난한 시골 소녀가 세계를 무대로 뛰어놀기까지의 이야기가 끊임없이 이어졌습니다.

네 연사의 짧지만 굵직한 이야기는 삼척의 청소년들에게 큰 울림을 주었습니다.

4명의 짧은 토크에 이어 초대가수로 우리나라 모던락의 대표 밴드인 몽니가 무대에 올랐습니다!

kakaotalk_20191204_145102267

kakaotalk_20191204_145104533

kakaotalk_20191204_145102957

kakaotalk_20191204_145105034

평소에 TV나 인터넷에서 접했던 몽니의 공연에 학생들은 신기해하는 모습이었는데요, 이날 몽니는 조명과 앰프가 가득한 무대에 학생들을 불러내 마음껏 노래할 수 있는 자리를 만들었습니다.

그리고 무대에 올라와 노래를 불러준 친구에게는 무대에 오를 수 있는 용기가 삶에 얼마나 큰 밑거름이 되는지를 아낌없이 칭찬하며
우리 친구들의 미래를 함께 응원해주었답니다!

바다향기 가득한 삼척시에서 진행되었던
제12회 위대한토크; 고민보단 GO

오늘 강연의 슬로건처럼
삼척시 청소년들의 앞날에 고민보다는 자신감도전으로 더욱 빛나길 기대합니다!